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6곳 모집…10억원 지원 - 창업수요 지역 유도, 지역관광기업 체계적 육성·일자리 창출 - 매년 성과평가 통해 운영비 9~11억원 지원…2월 25일까지 신청
  • 기사등록 2022-01-10 10:38:31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관광공사(이하 관광공사)와 함께 수도권에 편중된 창업수요를 지역으로 유도해 지역관광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올해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6개소를 추가로 선정해 확대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022년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6개소를 추가로 선정해 확대 운영한다.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는 지역 기반의 관광창업초기기업을 발굴하고 지역관광기업의 체계적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 컨설팅, 홍보·마케팅, 입주공간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관광산업의 지역거점이다.

 

지난 2019년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를 시작으로 2020년에 인천, 대전·세종, 경남 3개소를 추가해 총 4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정부는 관광창업초기기업 250여곳을 발굴하고 350여개 기업의 보육을 지원해 1141명의 일자리를 창출해냈다.

 

문체부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관광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미구축 지역을 중심으로 총 6개소를 공모한다고 설명했다.

 

새롭게 선정되는 지원센터에는 사업 첫해에 개소당 국비 10억원을 지원하고 이후 지속 가능한 자립기반을 확보해 나갈 수 있도록 매년 성과평가를 바탕으로 사업 운영비 9~11억원을 지원한다.

 

신청을 희망하는 지자체는 2월 25일까지 공식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등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전자문서로 접수하면 된다.

 

최종 대상지는 선정심사위원회를 통한 1차 서류심사, 2차 발표심사, 3차 현장심사 등을 거쳐 3월 말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신청 방법과 신청서류, 심사기준 등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에 확대되는 6개소를 계기로 지원센터를 창업과 일자리 지원뿐만 아니라 융자·연구개발(R&D) 등 관련 정책정보를 제공하는 지역 관광산업의 정책적 중심지로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10 10:38:3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