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한국 쇼핑관광 축제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 개최 - 방한 관광 비수기 겨울철, 외국인 관광객 방문 촉진 및 관광 수입 증대 - K-뷰티 특별 할인전, 케이팝 그룹 축하공연, 외국인 인풀루언서 초대 등
  • 기사등록 2022-01-12 11:17:55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방문위원회와 함께 13일부터 2월 28일까지 외국인을 대상으로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코리아그랜드세일`은 정부가 2011년부터 개최해 온 한국의 대표적인 쇼핑문화관광축제로, 항공·숙박·쇼핑·엔터테인먼트 등 각계 민간기업의 자발적 참여를 바탕으로 방한 관광 비수기인 겨울철의 외국인 관광객 방문을 촉진하고 관광 수입을 증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은 13일 오후 2시 `K-뷰티 쇼`로 시작된다. 방한 관광의 상징적인 장소인 명동에서 주한 외국인 인플루언서들과 함께 한국미용 체험 행사를 개최한다. 한국미용 체험관 `뷰티 플레이`를 방문하면 한국 메이크업을 직접 해보고 다양한 미용 상품을 만나보는 등 매력적인 쇼핑 관광지로서의 한국을 경험할 수 있다.

 

이어 오후 5시에는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케이팝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인기 방송 프로그램 `스트릿우먼파이터`의 `라치카` 등이 펼치는 축하공연을 온라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공연은 한국방문위원회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하고, 오후 8시에는 엠웨이브 채널에서도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행사 기간에는 `K-뷰티 특별 할인전`이 열린다. `G마켓 글로벌`, `글로벌 11번가` 등 세계적인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통해 인기 한국미용 상품을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고, 다양한 혜택을 담은 라이브 커머스도 진행한다.

 

롯데면세점·신세계면세점·현대백화점면세점 등 국내 주요 면세점에서도 구매금액별 적립금을 제공하는 등 외국인의 소비를 촉진하며, 국내 40여개 중소 미용 브랜드들도 코리아그랜드세일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국가 간 이동이 제한된 상황 속에서 앞으로의 여행목적지로 한국을 최우선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한국관광상품 사전구매 할인전`도 준비했다. 여행안전권역 체결국을 포함해 ▲해외발 한국행 노선 항공권 할인, ▲숙박 최대 80% 할인, ▲300여개 식음료 매장 최대 20% 할인 등 한국관광상품을 미리 구매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코로나19로 직접 방문이 어려운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온라인으로 한국 쇼핑문화관광을 간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전 세계 외국인이 한국에 대한 흥미를 이어갈 수 있도록 한식, 한국어, 한국공예 등 한국 문화를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동영상 강의를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고 한국의 쇼핑 트렌드와 각 지역의 특색 있는 쇼핑관광 이야기를 담은 웹진도 코리아그랜드세일 통합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주한 외국인 인플루언서와 함께 한국으로 간접 여행을 떠날 수도 있다. 외국인 인플루언서 4명이 각각 코리아그랜드세일을 체험하고 안전하게 한국여행을 즐긴 모습을 브이로그 영상으로 제작해 온라인으로 전 세계에 송출한다. 14일 미국인 유명 유튜브 창작자 `데이브`의 영상 공개를 시작으로 한국방문위원회 SNS 등을 통해 총 4편을 볼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들이 한국을 방문하기 어려운 만큼 올해 `코리아그랜드세일`은 온라인을 중심으로 열게 됐다"며 "`코리아그랜드세일`을 통해 쇼핑 관광지로서의 한국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고 한국 여행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 코로나 종식 이후 더욱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한국을 방문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 포스터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12 11:17:55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