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익산시, 축산 농가 경쟁력 강화 나선다 - 맞춤형 관리 가능한 축산분야 ICT 융복합 사업 지원 - 빅데이터 분석, 사료량·노동력 절감 효과 기대
  • 기사등록 2022-01-12 15:07:51
기사수정

익산시가 축산농가에 ICT 기술이 접목된 맞춤형 관리 시스템을 지원해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익산시, 축산 농가 경쟁력 강화 나선다

12일 시는 올해 농가를 대상으로 축산분야 ICT 융복합 확산 사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축산분야 ICT사업은 축사 온·습도, 환기 상태를 원격으로 자동 관리해 가축 생육환경을 쾌적하게 유지하고 개체 이상 징후를 사전에 신속하게 파악해 그에 따른 맞춤형 관리가 가능하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이 사업은 생산비 절감을 통한 경쟁력 강화로 FTA 등 대외 개방에 대응할 목적으로 양돈, 양계, 젖소·한우 등 모든 축종으로 확대 지원하고 있다.

 

FTA 이행 기금으로 추진되며 사업비 지원 비율은 보조 30%, 융자 50%(금리2%, 3년거치 7년상환)가 지원되고 자부담이 20%이다.

 

신청 조건은 양돈, 한우, 젖소, 양계 등 전 축종 농업경영체로서 ICT 융복합 시설 적용 가능한 현대화된 시설이 갖추어진 농장이거나 신·개축을 통해 현대화된 시설 구축이 예정되어 ICT 융복합 장비 적용이 가능한 경우 신청이 가능하다.

 

축종별 사업비는 개소 당 15억 이내로 총 3회에 걸쳐 45억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자동화 시설을 이용하면 생장정보, 개체별 건강상태, 축사 환경정보 등 빅데이터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사료량과 노동력을 줄여 효과적으로 가축을 돌볼 수 있으며 질병 예방과 조기 발견도 가능하다.

 

시는 현재 돼지, 젖소·한우 분야 자동급이기, 내부환경관리기, 악취 측정장치, 로봇 착유기·자동 포유기 등에 대해 사업을 추진 중이며 관내 전 축종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익산시는 앞으로 ICT 융복합 사업을 적극 추진해 축산농가에 생산비 절감 및 최적의 사양관리 등으로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익산시, 축산 농가 경쟁력 강화 나선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12 15:07:5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